상단영역

소자본 창업 기회! 공유주방 안산에 OPEN

코로나가 장기화 되면서 요식업에 종사하는 소상공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요. 현실적으로는 매장의 면적을 줄이고 식재료와 인건비를 낮춰 이익을 극대화할 수 있는 시스템이 절실한 상황입니다. 이런 가운데 배달형 공유주방의 수요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데요. 언택트 시대의 떠오르는 아이템인, 배달형 공유주방 플랫폼! 안산에서 만나보았습니다. 소자본으로 창업의 꿈을 펼칠 수 있는 공간이 안산시에도 드디어 오픈하게 된다고 하는데요. 공유주방인 ‘CAMPCOOK’은 식품서비스 기업인 한승푸드의 야심찬 사업으로 주방설비, 세척, 배달 등 운영에 필요한 전반적인 시스템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 점주는 복잡한 과정 없이, 오로지 음식과 고객에게만 집중할 수 있기 때문에 음식의 맛과 고객서비스의 질을 높일 수 있다고 합니다. 정현용 / 한승푸드 & ‘CAMPCOOK’ 대표 (식재료)전처리 과정과 식자재 관리, 식기세척 등이 기존에 있는 공유주방과는 많이 차별화 될 겁니다. 기존 공유주방은 식재료 구매처만 알선해주고 본인이 알아서 식재료를 구입해야 하지만 저희는 그 과정을 도와주기 때문에 아무래도 식재료에서 오는 불편함은 없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은 인건비가 굉장히 높아, 영업하시는 분들이 굉장히 힘든 상황인데 (식기세척 등) 그런 과정을 저희 들이 도와주면 인건비나 이런 부분들이 절감되고 영업 비용 또한 많이 절감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안산 초지동에 위치하고 있는 이곳 공유주방은 인근에 100실 이상의 오피스텔과 대규모 아파트가 인접해 뛰어난 입지 조건을 갖추고 있는데요. 접근성이 우수해 더욱 많은 시민들에게 다양하게 활용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또 2천만 원 미만의 적은 금액으로 요식업에 도전할 수 있기 때문에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과 경력단절 여성들에게 꿈의 날개를 달아 줄 전망입니다. GYB뉴스 장민지입니다. 
0